::: 인디언 공부 :::

이름: 연구소
2004/4/7(수)
조회: 4801
예진수 님이 선물하신 인디언 영화비디오들  

지난 4월2일에 연구소에 들르신 예진수 님께서 연구소에 선물하신 비디오 테이프입니다. 이밖에도 복사본 '샤이안'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연구소의 인디언공부에 함께 협조하고 계신 예진수님께 다시금 깊이 감사드립니다. 언제 한번 날을 잡아 이 인디언 영화들을 같이 볼 기회를 가지도록 할 생각입니다.- 연구소
==============================

■ 작은 거인(Little big man)
아서 펜 감독 / 더스틴 호프만, 페이 더너웨이 주연
백인의 입으로 증언하는 인디안 수난사

인디안 포니족의 습격으로 부모를 잃고 누나와 단 둘이 살아남은 잭 크랩은 평화를 사랑하는 샤이엔족에게 구출되어 그들의 일원으로 성장한다. 조그마한 덩치 때문에 인디안식이름으로 '작은거인'이라 불리던 잭은 캠프를 습격해온 기병대에 의해 백인들의 세계로 돌아간다. 목사집에 맡겨진 잭은 목사의 부인인 팬드레이크 부인의 유혹과 타락을 체험한 뒤 떠돌이 장삿꾼을 따라나선다. 천성적인 도박꾼에 사깃꾼인 그와의 생활을 청산한 잭은 약간의 돈을 모아 결혼도 하고 친구와 동업으로 식료품 가게를 차린다. 그러나 친구의 배신으로 전재산을 날린 잭은 우연히 만난 커스터 장군의 충고에 따라 서부로 떠난다. 험난한 여정에다가 인디언들에게 아내까지 납치당하는 불운을 겪는 잭. 아내를 찾아나선 그는 수년간의 방황 끝에 그 옛날 자신을 키워준 샤이엔족 할아버지 로쥐와 재회한 뒤, 그의 배려 속에서 진정한 인디안으로 살아간다. 이후 인디안들은 미 의회의 결의에 따라 보호구역 안에서 굴욕의 삶을 살아가는데, 백인우월주의자 커스터 장군은 인디안 몰살이라는 잔인한 목표의 실현을 위해 대 공세를 준비한다. 커스터 장군은 다시 사로잡혀온 잭에게 인디안들의 위치를 대라며 위협한다. 인디안들이 완벽한 전투준비를 마쳤다는 잭의 충고에도 아랑곳없이 장군은 공격을 감행하고, 미국 역사상 가장 잔인하고 참담한 인디안 학살전쟁이 시작되는데...

■ 그레이 올(Grey Owl)-회색 올빼미
리차드 아텐보로 감독 / 피어스 브로스넌 주연

1934년 캐나다의 어느 때묻지 않은 숲, 아키 그레이 올(Archie Grey Owl)은 숲속에서 사냥꾼으로 생존을 위해 비버를 사냥한다. 하지만 그의 연인 포니는 그레이 올의 인생을 바꿔놓았다. 그녀는 덫을 놓는 행위를 증오했고, 결국 그의 인생을 비버를 잡는 사냥꾼에서 자연보호를 외치는 환경운동가로 변화시킨다. 포니의 열정으로 새로운 인생을 살게 된 그는 시대의 스타 환경운동가로 만들어진다.




■ 라스트 아파치(Geronimo)
로저 영 감독 / 조셉 러닝폭스, 닉 레머스, 마이클 그레이아이스 주연

미 육군사관학교 졸업식에 참석차 인디언 후예들을 찾아간 전사 제로니모는 용사에게 자신의 젊은 시절 이야기를 들려준다. 그는 종족중 가장 빠른 발과 뛰어난 지혜를 가진 최고의 전사로 자라난다. 그러나 사랑하는 여인과 안락한 가정을 꾸리고 행복하던 그에게 멕시코 병사들의 부족침략이라는 큰 시련이 닥쳐오는데..





■ 라스트 모히칸(The last of the Mohicans)
마이클 만 감독 / 다니엘 데이루이스, 매들린 스토우 주연

1757년 뉴욕주의 죠지호수와 허드슨강 상류 근처를 무대로 아메리칸 원주민들과 각각 동맹을 결성한 영국과 프랑스 군대 사이에서 벌어지는 대륙쟁탈전의 와중에 모히칸족에 의해 자라난 호크아이(매의 눈)은 영국 장교의 딸 코라 먼로와 사랑에 빠지게 된다. 그가 어렸을 때 살해당한 식민지 영국인의 아들인 호크아이는 쇠망해가는 모히칸족의 추장 칭가치국과 그의 아들 웅카스에 의해 키워진다.
비록 영국의 피를 받았지만 모히칸 가족들의 끊임없는 지도를 통한 삶으로부터 호크아이는 원주민의 미덕과 기술을 배우게 된다. 영국과 프랑스 사이의 전쟁이 일어나자, 호크아이는 어느 쪽에도 완전히 속하지 않는 자신의 위치를 깨닫게 된다.

■ 늑대와 함께 춤을(Dances with Wolves)
짐 윌슨, 케빈 코스트너 감독 / 케빈 코스트너, 매리 맥도넬 주연


때는 남북전쟁, 마치 진로를 잃어버린 사람처럼 전쟁의 목적을 상실한 북군 장교 존 던바는 전투를 벌이고 있는 군인들 사이를 말을 타고 질주한다. 그때 양팔을 벌리는 던바의 모습은 마치 십자가에 매달린 예수처럼 보인다. 의도하진 않았지만 이 사건으로 북군은 전투에서 승리하고 던바는 자신이 원하는 곳으로 갈 수 있는 특권을 부여받는다.
던바가 원한 곳은 인디언 부족들간의 전투가 계속되는 다코다평원이었다. 던바는 자신의 출현을 못마땅하게 여기는 인디언 수족과 사이가 좋지 못했지만, 수족에 있는 백인 여성 '주먹쥐고 일어서'와 접촉하면서 점차 교분을 쌓게 된다.
이젠 던바는 없고 '늑대와 춤을'이 존재할 뿐이다. 그러나 던바의 근무태만을 추궁하러 온 백인 병사들에 의해 배신자로 낙인찍혀 사형될 위기에 처하게 되자, 수족 인디언 친구들은 그를 구해준다. 다른 부족과의 싸움과 백인들의 인디언 사냥으로 많은 사상자를 내고, 겨울을 피해 거주지를 옮기는 수족 사이에서 '늑대와 춤을'은 자신의 존재가 그들에게 해를 끼칠 것으로 생각해 아내 '주먹쥐고 일어서'와 함께 떠나는데...

■ 제로니모(Geronimo)
월터 힐 감독 / 진 해크만, 로버트 듀발, 웨스 스투디 주연

육사를 갓 졸업한 젊은 장교 브리튼 데이비스 소위는 아리조나로 발령받아 제로니모 체포작전에 참가한다. 그의 첫 임무는 찰스 케이트웃 중위와 함께 인디언 보호구역으로 투항의사를 밝혀온 제로니모와 그의 일행을 조지 크룩 장군이 있는 군부대로 송환해 오는 것이다. 데이비스는 경험이 많고 인디언에 대해 이해심이 많은 케이트웃 중위를 존경하게 된다. 멕시코 국경에서 제로니모를 위한 케이트웃과 데이비스는 그를 데리고 크룩 장군이 기다리는 기지로 돌아온다. 제로니모는 이 두 백인을 신뢰하게 된다.
전설적인 아파치 용사 제로니모가 항복해오자 크룩 장군은 성대한 환영식을 베푼 뒤 제로니모와 그의 일행을 보호구역으로 보낸다. 데이비스는 제로니모의 요청으로 그곳 감독관으로 파견된다. 싸움을 부추기는 예언을 하는 무당을 군대가 죽이게 된 사건이 발생하자 제로니모는 다시 아파치를 이끌고 멕시코로 잠적해 버리게 되는데...

■ 아파치 요새(Fort Apache)
존 포드 감독 / 존 웨인, 헨리 폰다 주연

아파치 요새에 배치 받은 새 부대장 써스데이 중령이 그의 딸인 필라델리아와 함께 요새를 찾아온다. 오는 길에 우연히 만난 마이클 오로키 소위와 필라델피아는 서로에게 호감을 느낀다. 마이클은 이제 막 사관학교를 졸업한 신참으로 그의 아버지 또한 장교 출신으로 이제는 아파치 요새에서 특무상사로 복무중이다.
써스데이 중령은 규율을 엄격히 따지는 군인으로 부임 첫날부터 모든 면에서 부대원들과 마찰을 빚는다. 특히 요크 대위는 이곳 요새를 지켜온 노련한 군인으로 모든 이들의 신임을 받고 있었고 두 사람은 잦은 의견충돌을 보인다. 그러나 필라델피아는 그곳의 군인 가족들과 친하게 지내며 마이클의 가족과도 자연스럽게 가까워지지만 써스데이 중령은 이를 달가워하지 않는다.
어느 날, 마이클과 필라델피아는 요새 근처로 말을 타고 산책을 나간다. 평화로웠던 요새는...

■ 도어즈(Doors)
올리버 스톤 감독 / 발 킬머, 맥 라이언 주연

어린 시절 부모와 함께 뉴멕시코의 사막을 여행하다 초연히 죽어가는 늙은 인디언을 본 후 짐 모리슨은 삶과 죽음의 경계에 대해 병적일 만큼 깊은 관심을 가진다. 영화를 공부하던 짐 모리슨은 대학을 그만두고 자신의 록그룹을 만들어 썬세트블르바드의 '런던포그'에서 데뷔한 짐은 세상이 부러워할 속도로 정상을 향해 달려가지만, 그의 뇌리에는 언제나 죽음과 삶의 경계가 분명치 않아 괴롭다.
그런 무아경에 이르기 위해 짐은 음악이나 섹스, 술, 온갖 수단을 다 동원하는데...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자동등록방지 32.81 를 숫자부분만 입력해 주세요
                    답변/관련 쓰기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짧은댓글작성일조회
69   시애틀추장 연설>죽음이란 없다, 다만 변할 ...  2195 04/19-16:08  29439
68   여성적 가치가 중심을 이루는 사회- 서정록  2487 04/07-12:14  35077
67   예진수 님이 선물하신 인디언 영화비디오들   04/07-11:35  4801
66   원시인의 북미모둠살이 1-원충연  5 03/30-16:21  5323
65       (2)우주를 잇는 작은 평화의 행성-원충연  3 04/20-17:13  2998
64           (3)평화가 애국이다!-원충연  3 04/20-17:18  2992
63               (4)경계를 허물기 : 가족, 학교 그리고 일터...  1 04/26-10:45  2738
62                   (5)규칙은 없다, 사랑만이 있을 뿐- 원충연  1 04/26-10:52  2623
61   신화>어떻게 남자와 여자가 같이 살게 되었는...  3 03/26-12:35  2694
60   예진수 님이 선물하신 석고타일 한 점   03/25-18:07  2948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