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뒷마당 사금파리 :::

자연을 그 자체로 존중하고 다른 생명체와 공생해야 한다는 가치를 거칠게 묵살한 산업사회는
'경제성장'이라는 새종교를 받들어모십니다.
그와 다른 우려의 목소리들은 점차 미약해지고 외면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뒷마당의 깨진 사금파리는 가끔씩 햇빛을 받아 반짝이곤 합니다. - 풀꽃평화연구소



    접속통계(sagumpari)     Register 188   visitors 16/19895
선택출력 / 선택삭제 번호제 목이름짧은댓글작성일조회
33  작은 창으로 보기 "우리에게도 그럴 능력이 있었지만, 쓰지 않았다.. 틀니늑대   09/05-15:35  186
32  작은 창으로 보기 어머니의 삼베 심현숙   08/29-15:34  451
31  작은 창으로 보기 창가의 침대 하라지극   08/22-16:47  269
30  작은 창으로 보기 산은 내게 무엇이고, 나는 산에 무엇일까? 틀니늑대  1 08/15-18:13  298
29  작은 창으로 보기 내가 좋아하는 것들 심현숙   08/08-15:35  270
28  작은 창으로 보기 누구도 차별하지 말되, 지나치게 믿지는 마라 하라지극  1 08/01-15:24  267
27  작은 창으로 보기 반쪽 진리의 폭력에 저항하라 틀니늑대  2 07/25-16:39  253
26  작은 창으로 보기 대를 이은 권씨네 정류장 심현숙  1 07/18-16:06  256
25  작은 창으로 보기 애도하는 물까치 가족 하라지극  2 07/11-17:06  578
24  작은 창으로 보기 식물이 보고 있는데 새우를 튀기지 마라 틀니늑대  3 07/04-15:27  329
23  작은 창으로 보기 꽃밭 심현숙  2 06/27-17:24  264
22  작은 창으로 보기 하얀 사람들에게 하라지극  1 06/20-13:24  290
21  작은 창으로 보기 "독일에도 도둑놈들이 많구나" 틀니늑대  1 06/13-14:51  221
20  작은 창으로 보기 5월은 여전히 눈부시다 심현숙  1 05/30-16:45  241
19  작은 창으로 보기 잡초와 조용한 한국인 하라지극  2 05/23-11:50  304
18  작은 창으로 보기 검은 밭의 하얀 거위 두 마리 틀니늑대   05/16-15:22  338
17  작은 창으로 보기 우리는 행복하고 싶어요 심현숙   05/09-13:31  245
16  작은 창으로 보기 슬픈 당나귀들의 포기할 수 없는 헛발질 하라지극  1 05/02-16:23  315
15      작은 창으로 보기 뱀 - D.H.로런스 하라지극  5 05/06-20:13  336
14  작은 창으로 보기 소동파(蘇東坡)의 쾌도난마 틀니늑대  1 04/25-16:02  277
[1] [2] [3] [4] [5] [6] [7] [8] [9] [10]
      확장검색       PREV NEXT WRITE


뒷마당 사금파리